벤피카 광저우에 이어 리옹 사령탑 제안 거절 무리뉴, EPL 복귀 희망한다

[스포츠조선 노주환 기자]조제 무리뉴 감독(포르투갈 출신)이 프랑스 명문 리옹의 사령탑 제안을 거절했다고 프랑스 매체가 10일(한국시각) 보도했다. 프랑스 라디오 매체 RMC스포츠에 따르면 전 맨유 사령탑 무리뉴 감독은 리옹의 감독 제안을 거절했는데 그 이유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감독으로 복귀하고 싶다는 것이다. 그는 EPL 첼시와 맨유를 이끌었었다. 무리뉴 감독은 2018년 12월 중순 성적부진의 책임을 지고 맨유 지휘봉을 놓았다. 당시 프랑스 국가대표 미드필더 폴 포그바(맨유) 등과 불화설도 있었다. 리옹은 최근 성적 부진...

더 읽기: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