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스’ 공포 확산 중에 폐렴 의심 환자들 홍콩 길거리 활보

폐렴 의심 환자 격리할 방법 없어 무작정 퇴원中 우한 다녀온 여학생은 의료진 무시하고 번화가 활보중국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에서 발생한 원인불명의 폐렴이 확산하는 가운데 홍콩에서 격리 치료를 거부하고 길거리를 활보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7일 홍콩 명보,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에 따르면 지난 5일 한 중국 본토 여성이 발열 등의 증상을 호소하며 홍콩 완차이 지역의 한 병원을 방문했다. 이 여성은 지난 3일 우한을 방문했던 여성으로, 검사 결과 흉부 엑스레이 검사 결과 왼쪽 폐에 음영(陰影)이 있는 것이 발견됐고...

더 읽기: https://news.chosun.com/site/data/html_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