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로 만든 실물크기 말 퍼핏의 연기…영 국립극장 ‘워호스’ 첫 내한

영국 국립극장에서 만든 세계적인 연극 <워호스>가 2020년 첫 내한 공연을 갖는다. 부산을 거쳐 7월3일 서울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 무대에 오른다.<워호스>는 마이클 모퍼고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영국 국립극장이 2007년 초연했다. 이후 전 세계 11개국, 97개 도

더 읽기: http://www.hani.co.kr/arti/culture/mus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