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토 안방마님 "RYU, 공 참 쉽게 던지네"

메이저리그 8년 차인 류현진(33)이 새로운 팀 토론토 블루제이스에서의 여정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류현진은 14일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 TD볼파크 인근 훈련장에서 스프링캠프 공식 훈련에 임했다. 그를 비롯한 여러 선수가 며칠 전부터 캐치볼을 하며 몸을 풀고 현지에 적응했지만, 팀 프로그램에 따라 단체 훈련하는 것은 처음이다.류현진은 이날 찰리 몬토요 감독, 피트 워커 투수코치, 동료 투수들이 보는 앞에서 첫 불펜 피칭을 했다. 이날 던진 공은 총 33개. 그동안 전지훈련 첫 불펜 피칭에선 직구만 던졌지만, 이날은 변화구도 골고루...

더 읽기: https://news.chosun.com/site/data/html_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