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가 꿈'인 남편 걱정이었다" 류이서 속마음에 전진은 "아기보다 너를 더 원한다"고 했다

  그룹 신화 전진과 그의 아내 류이서가 출산 계획을 두고 이야기를 나눴다.16일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전진-류이서 부부의 캠핑카 신혼여행이 전파를 탔다.이날 전진은 류이서를 위해 옻닭 만찬을 준비했다. 그는 맛있게 먹는 아내를 향해 ”속을 좀 달래 줘야 한다. 오래 일한 것도 풀어내고 이제 2세 생각도 해야 하니까”라며 류이서의 몸이 따뜻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그러자 류이서는 ”만약 우리가 노력했는데도 아기가 안 생기면 어쩌나”라며 고민을 꺼내 놓았다.이에 전진은 ”그렇다고 (임신에) 너무 스트레스 받고 싶지 않다”며 ”아이가 없더라도 둘이서 평생 같이 살 수 있을 것 같다. (아이를) 너무 원했지만 너를 더 원했다”라고 답했다.이후 류이서는 제작진에게 ”나도 아기가 없어도 (전진과) 둘이 지내도 행복하겠다는 생각을 했다”면서 ”전진은 꿈이 아빠였다. 혹시나 (아이를) 못 갖게 되면 (전진이) 너무 실망하지 않을까 걱정스러웠다”라고 털어놨다.두 사람은 서로의 사진을 합성해 만약 아기가 태어난다면 어떤 얼굴일지를 상상해 보기도 했다. 라효진 에디터 [email protected]관련 기사
비공개였던 전진·류이서 부부의 결혼식 현장이 최초 공개됐다

전진-류이서 부부의 달달한 미공개 웨딩 화보 (사진)

전진이 아내 위해 요리 배우기 시작한 까닭 (ft.할머니)

방송 최초 등장한 전진 아내 류이서가 러브 스토리를 공개했다

더 읽기: https://www.huffingtonpost.kr/entry/jun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