車보험 손해율 개선…나이롱환자 감소 효과 커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자동차보험 손해액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자동차 운행 감소 영향으로 크게 감소했다. 특히 의료 관련 허위·부당청구가 줄면서 손해율 개선이 두드러진 것으로 나타났다. 보험연구원 김세중 연구위원은 22일 ‘2020년 자동차보험 손해율 변화와 시사점’이라는 보고서에서 한국도로공사 자료를 인용해 월별 전국 교통량이 2020년 2월과 3월 전년 동기 대비 10% 내외로 감소했고, 4월에도 7

더 읽기: http://biz.heraldcorp.com/view.php?ud=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