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안부 배상 판결’에 일본 “국제법 위반, 한국이 시정 조치 강구해라”

일본 정부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에게 배상하라는 한국 법원의 판결에 대해 “국제법 위반”이라며 “수용할 수 없다”고 강하게 반발했다. 가토 가쓰노부 일본 관방장관은 8일 오전 정례기자회견에서 “(한국 법원의 판결은) 매우 유감으로 결코 받아들일 수 없다”며 한국 정부에 강력히 항의했다고 밝혔다. 가토 관방장관은 “국제법의 주권면제 원칙상 일본 정부가 한

더 읽기: http://www.hani.co.kr/arti/internation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