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코로나 1년, ‘더 이상 버틸 수 없습니다’

코로나 19 국내 첫 환자 발생 1년을 하루 앞둔 19일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서울지역지부가 서울시청 앞에서 코로나19 병상·간호인력 기준 마련을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서울지역 공공병원 간호사들은 “병원 현장에서는 간호사들의 인력이 매우 부족하다. 혼자서 감당할 수 없는 환자 수를 끌어안고 사투를 벌이고 있다”며 “코로나19 중증도별 간호인력 기

더 읽기: http://www.hani.co.kr/arti/society/heal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