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조 토지보상금, 부동산 등 자산시장 ‘뇌관’

지난해 말 3기 신도시 토지보상절차가 본격화되면서 올해 최대 50조원 규모의 토지보상금이 풀릴 전망이다. 최근 부동산 시장 불안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대규모의 토지보상금 유입이 시장의 ‘불쏘시개’가 될지 관심이 쏠린다. ▶관련기사 18면 20일 업계에 따르면 올해 공공주택지구, 산업단지, 도시개발사업지구 등 전국 117곳에서 45조7125억원에 달하는 토지보상금이 지급될 것으로 추산된다. 가장 많은 토지보상금이 풀리는 곳

더 읽기: http://biz.heraldcorp.com/view.php?ud=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