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국제영화제의 레드카펫을 밟은 스타들(화보)

10월 12일, 부산국제영화제가 개막했다. 김동호 조직위원장과 강수연 집행위원장이 이번 영화제를 끝으로 사퇴한다고 예고한 가운데 열리는 22번째 영화제다. 12일, 오후 부산 해운대 영화의 전당에서는 개막식에 참석하기 위해 부산을 찾은 스타들이 레드카펫을 밟았다. 이번 부산영화제의 개막작은 문근영이 주연을 맡고, 신수원 감독이 연출한 영화 ‘유리정원’이다. 부산국제영화제는 오는 21일까지 열린다. 사진을 통해 이날의 레드카펫 풍경을 감상하자.

더 읽기: http://www.huffingtonpost.kr/2017/10/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