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스의 무례…‘김영남 빼고 악수’ 환영식 곧바로 퇴장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이 9일 문재인 대통령이 주최하는 평창겨울올림픽 사전 환영 리셉션에 사실상 불참했다. 펜스 부통령의 불참 탓에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의 첫 북-미 정상급 만남도 무산됐다. 미리 조율된 정상급 인사들의 공식 행사에서 돌출 행동을 한 펜스 부통령의 처신은 외교적 상식을 벗어난 결례로 평가된다.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펜스 ..

더 읽기: http://www.hani.co.kr/arti/politics/bl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