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오늘 대화로 평양과 백두산에 대한 기대 이어지길”

문재인 대통령과 김여정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 특사를 비롯한 북한 고위급 대표단과의 10일 청와대 오찬은 화기애애하고 우호적인 분위기 속에서 이뤄졌다. 오찬에서 문 대통령과 북한 고위급 대표단은 남북 대화와 평창 개막식 소감, 후식 등 다양한 주제로 대화를 나눴다. 문 대통령은 “남북 평화와 공동 번영을 위해”라고 건배사를 외친 뒤 “오늘의 대화로 평..

더 읽기: http://www.hani.co.kr/arti/politics/bl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