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경 “‘김일성 가면’에 구멍 뚫은건 김여정 지시”

북한 응원단의 남성 가면 응원을 ‘김일성 가면’이라고 주장한 하태경 바른정당 의원이 13일 “북한의 최고 미남은 김일성이다”며 거듭 자신의 주장을 이어갔다. “사실이 아니다”고 통일부가 발표하고, ‘김일성 가면’이라고 보도한 언론이 “명백한 오보”라고 밝혔지만, 하 의원은 “가면에 구멍을 뚫은 것은 김여정이 지시한 것이다”는 주장까지 했다.
하 ..

더 읽기: http://www.hani.co.kr/arti/politics/as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