엉뚱한 사람 신상 턴 '정봉주 지지자'…고소 당하자 일제히 게시물 삭제

정봉주 전 의원의 성추행 의혹을 제기한 여성이 누구인지 밝히겠다면서 ‘신상털이’에 나선 지지자들이 일제히 ‘흔적 지우기’에 나섰다. 정 전 의원 지지자 모임인 '정봉주와 미래권력들(이하 미권스)' 회원 등에게 성추행 의혹 당사자로 지목된 S씨가 법적 대응에 나섰기 때문이다. 미권스 회원 등은 사건과 무관한 제3자를 ‘성추행 피해 폭로 여성’으로 지목한 뒤 인터넷 공간에서 집단 린치를 가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피소(被訴)된 ‘정봉주 지지자’ 등 60여 명은 엉뚱한 사람을 ‘성추행 폭로자’로 지목한 다음, S씨의 신상...

더 읽기: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