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수, "드루킹의 오사카 총영사 추천, 靑에 전달한 건 사실"

“대선 전 파주 느릅나무 출판사 두 차례 방문했다”“기사 퍼나르기 등 활동했을 걸로 추측은 했다”“드루킹 존재 당시 문 후보에겐 보고 안해....안희정 지사 소개한 적은 있어”“경남지사 예정대로 출마할 것”더불어민주당 김경수 의원이 인터넷 댓글조작 의혹으로 수사를 받고 있는 민주당원 김모(필명 드루킹)씨의 인사 추천을 받고 해당 내용을 청와대 인사수석실로 전달했다고 16일 밝혔다. 김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대선이 끝나고 김씨 등 몇 분이 의원실로 찾아와서 자기들이 인사 추천을 하고 싶다고 했다. (그래서) ‘우리 문...

더 읽기: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