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변, 또 "北 종업원 집단탈북은 국정원 기획"…이번엔 朴 고발

민변, 박근혜·이병기·이병호·홍용표 등 고발 “선거 승리 위해 인권 짓밟는 범죄 저질러” 주장2년 전에도 ‘납치 의혹’ 주장하며 법원에 심사청구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민변)은 지난 2016년 4월 북한 식당 종업원 집단 탈북 사건과 관련, “국가정보원에서 기획한 정황이 있다”며 박근혜 전 대통령을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한다고 14일 밝혔다. 고발 대상에는 박근혜 정부의 이병기 청와대 비서실장, 이병호 국정원장, 홍용표 통일부 장관 그리고 당시 중국 저장(浙江) 성 닝보(寧波)에 있는 북한 류경식당에서 지배인으로 일했던 허강일씨도 포...

더 읽기: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