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전참시’ 세월호 화면, 고의 아닌 실수 결론”

MBC가 최근 논란이 된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의 세월호 참사 뉴스 화면 삽입은 고의가 아닌 실수라고 결론지었다.
MBC는 16일 서울 상암동 MBC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약 1주일간 진상조사위원회가 조사한 내용을 정리해 이같이 발표했다.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오동운 MBC 홍보심의국 부장은 "문제의 화면은 해당 방송분을 편집했던 조연출로부터 비롯했다..

더 읽기: http://www.hani.co.kr/arti/society/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