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 뇌물” 막말 김경재, 노건호씨에 1천만원 지급 판결

‘노무현 전 대통령이 삼성으로부터 8천억의 뇌물을 받았다’고 허위 사실을 유포한 김경재 전 한국자유총연맹 총재가 노 전 대통령의 아들 노건호씨와 이해찬 전 국무총리에게 모두 2천만원의 손해배상금을 지급해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20일 서울중앙지법 민사25부(재판장 최희준)은 노건호씨와 이해찬 전 총리가 보수단체 한국자유총연맹과 김 전 총재를 대상..

더 읽기: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