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 도살은 문화 아닌 악습" VS "개 아닌 사람이 우선"…광화문 '개고기' 찬반 집회

초복 이틀 앞두고 서울 광화문서 ‘개고기’ 찬반 집회 ‘개 도살 금지법 통과 촉구 집회’ 600여명 모여대한육견협회 “사육농가 생존권 보장” 주장초복을 이틀 앞둔 15일 서울 도심에서 동물보호단체와 개 사육농가들이 ‘식용 개 도살 금지법’을 놓고 찬반 집회를 열었다. 동물보호단체 등이 주도하는 ‘개·고양이 도살금지를 위한 국민대행동’은 이날 오후 2시 서울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개·고양이 도살 금지법 통과 촉구 국민 대집회’를 열었다. 집회 참가자 600여 명(주최 측 추산)은 “개·고양이 도살 금지법을 제정하라” “불법 도...

더 읽기: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