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영 “文대통령, ‘혼밥’ 한다더라…집권 1년 지나 귀 닫아”

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는 6일 "문재인 대통령이 요새 혼자 밥을 먹는다. 그건 위험신호다"라고 말했다.정 대표는 이날 CBS 라디오 ‘시사자키 정관용입니다’에 나와 문 대통령의 ‘혼밥’을 함세웅 신부가 얘기했고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를 통해 들었다고 밝혔다. 그는 "대통령이 어떻게 혼자 밥을 먹느냐"며 "집권해서 1년이 지나면 귀가 닫힌다. 그게 문제다"라고 강조했다.청와대의 특별감찰관 전원교체와 관련해 정 대표는 "조국 민정수석은 대국민 사과를 해야 하고 문재인 대통령도 뭔가 조치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특별감찰반이라...

더 읽기: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