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백원우 관련 허위보도’ 조선일보에 민·형사상 책임 물을 것”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10일 백원우 민정비서관이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장과 김무성 자유한국당 의원과 관련한 민간 기업 관련 첩보를 경찰에 이첩하라고 지시했다는 <조선일보> 보도에 관해 “명백한 허위보도로 민·형사상 책임을 묻겠다”고 밝혔다.
조 수석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백 비서관이 감찰반장에게 전화하거나 경찰에 이첩을 지시한 사실..

더 읽기: http://www.hani.co.kr/arti/politics/bl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