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김은경 환경부 장관 후보자, 더민주 단체장들로부터 '일감 몰아받기' 확인"

김은경 환경부 장관 후보자가 대표로 있는 '지속가능성센터 지우'가 더불어민주당 단체장들로부터 일감을 몰아받았다는 주장이 나왔다. 앞서 지속가능센터 지우는 인턴 연구원에게 턱없이 적은 임금을 지급하는 등 '열정페이'를 강요했다는 의혹이 제기되기도 했다.

임이자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자유한국당 소속) 의원은 "김 후보자가 운영해온 컨설팅 업체가 특정 정당 단체장들로부터 다수의 수의계약을 맺어 온 사실을 확인했다"며 "이는 도의적으로 심각한 문제"라고 16일 주장했다.

문화일보에 따르면, 김 후보자가 운영 중인 지속가능센터 지우...

더 읽기: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