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거우즈 우승에 웃는 나이키...홍보효과 225억원

타이거 우즈(44)가 우승하면서 후원사인 나이키가 활짝 웃었다. 우즈의 나이키 의류, 모자, 신발 등이 전세계로 노출되면서, 관련 상품은 매진 행렬이 벌어지기도 했다. 우즈는 15일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의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클럽에서 열린 PGA(미국프로골프) 투어 시즌 첫 번째 메이저대회 마스터스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우즈는 5번째 우승을 달성하면서 11년만에 메이저 대회 정상에 올라섰다. 그는 지난 1997년 마스터스에서 최연소·최소타·최다 타수차로 첫 메이저 우승을 한 바 있다. 이후 2001년·2002년·2005년 우승을 ...

더 읽기: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