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명진, 세월호 유족들 향해 “징하게 해쳐 먹는다” 막말

차명진 자유한국당 전 의원이 세월호 유가족들을 향해 “자식의 죽음에 대한 세간의 동병상련을 회 쳐먹고, 찜 쪄먹고, 그것도 모자라 뼈까지 발라먹고 진짜 징하게 해쳐 먹는다”고 막말을 퍼부었다.
차 전 의원은 세월호 참사 5주기 하루 전날인 15일 밤 8시28분 자신의 페이스북에 세월호 유가족들을 원색적으로 비난하는 글을 올렸다. 그는 “개인당 10..

더 읽기: http://www.hani.co.kr/arti/politics/as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