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FIFA 남자대회 최초 결승 진출… 이강인 도움 받아 최준 결승골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20 대표팀이 한국 축구 역사를 새로 썼다.한국은 12일(한국 시각) 루블린에서 열린 2019 U-20 월드컵 준결승전에서 에콰도르를 1대0으로 물리치고 결승에 올랐다. 한국 남자 축구가 FIFA(국제축구연맹) 주관 대회에서 결승에 오른 것은 처음이다. 2002 한·일월드컵 4위와 1983년 세계청소년선수권(U-20 월드컵의 전신) 4위 등 종전 최고 성적을 뛰어넘었다.첫 결승 진출의 감격을 누린 정정용호(號)는 16일 오전 1시 우치에서 우크라이나와 우승을 다툰다. 우크라이나는 앞선 준결승전에서 이탈리아를...

더 읽기: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