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장하고 숙명여대 화장실에 들어간 남성이 체포됐다

여장을 한 채 숙명여대에 들어가 돌아다닌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용산경찰서는 숙명여대에 여장을 하고 침입한 남성을 검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오후 1시48분쯤 수상한 남성이 돌아다닌다는 112 신고가 접수됐으며, 경찰이 출동해 해당 남성을 체포했다. 해당 남성은 분홍색 후드티에 하얀 치마를 입고 머리를 길게 늘어뜨린 채 학교를 돌아다닌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경찰 조사 중인 이 남성은 여자 화장실에도 침입한 것으로 보도됐다. 중앙일보는 이 남성이 경찰 조사에서 화장실에서 한 행위와 화장실에 들어간 목적을 밝히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숙대에 남성이 침입해 체포된 건 올해로 벌써 두 번째다. 3월에는 한 남성이 이 대학의 여자 화장실에 들어갔다가 학생들에게 발각돼 몸싸움을 벌이고 도주한 사건이 있었다. 중앙일보에 따르면 도주한 뒤 2주 만에 붙잡힌 이 남성은 50대 김모씨로 마약을 투약 혐의와 강간 전력이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더 읽기: https://www.huffingtonpost.kr/entry/st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