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 이번엔 ‘사린가스 전용’ 억지, 막나가는 일본

일본 정부 관계자가 대한 무역 보복의 이유로, 일본의 원재료가 ‘사린가스’로 전용될 가능성 때문이라고 말했다고 <엔에이치케이>(NHK)가 9일 보도했다. 사린가스는 1990년대 일본의 옴진리교가 도쿄에 뿌려 많은 사상자를 낸 독가스다. 당시의 끔찍한 사건을 기억하는 일본 국민의 ‘사린가스 포비아(공포)’를 활용하려는 노림수로 보인다. 아무리 보복 조처의..

더 읽기: http://www.hani.co.kr/arti/opinion/edito...